과식이 발기부전의 원인이 된다?
상태바
과식이 발기부전의 원인이 된다?
  • 박소연
  • 승인 2021.08.11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외출을 꺼리는 현상으로 인해 외식업체가 큰 타격을 입는 가운데, 배달음식 주문이 늘어나고 있다. 특히 가족행사, 동호회 등의 모임에서도 배달음식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데 남성의 발기부전에 있어 ‘음식’이라는 것의 역할은 너무나도 크다. 과도한 영양섭취로 인한 복부비만이 발기부전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가족과 함께 즐기는 야식은 평소보다 맛있게 느껴지는 법이다. 하지만 이렇게 맛있는 야식음식들은 대부분이 고칼로리 음식이기 때문에 비만을 불러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하며, 이로 인해 발기부전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남성들은 항상 기억해두는 것이 좋겠다.

삼겹살과 갈비 등 대부분의 육류에 포함되어 있는 동물성 지방의 경우 비만을 일으키는 가장 큰 원인 중 하나로 지목되고 있다. 소고기의 기름이나 돼지기름 등의 동물성 지방에는 포화지방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데, 이는 상온에서 굳어지는 특징을 가지고 있기도 하다. 이러한 포화지방산을 과도하게 섭취하게 될 경우 비만이 오기 쉬우며, 이외에도 동맥경화나 고지혈증 등 이상지질혈증이 발생하기 쉬운 상태가 된다.

 

비만이나 동맥경화는 발기부전을 불러일으키는 원인이 되기 쉽다. 내장지방이나 복부지방이 쌓이게 될 경우 내분비계의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의 생성량이 점차 감소하게 되면서 발기가 이전보다 어려워질 수 있다. 특히 젊은 남성의 발기부전에는 남성호르몬 부족현상이 큰 원인으로 꼽히는 만큼 잘못된 식습관을 교정하여 비만에서 벗어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비만과 연관된 고혈압이나 대사증후군이 발생할 경우 혈액순환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에 이 역시 발기부전을 일으키는 원인이 된다.

발기부전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갈비나 삼겹살 등 동물성 지방이 다량 함유된 육류의 섭취를 절제하는 것이 좋다. 닭이나 오리고기 등을 먹을 때에도 가급적이면 기름이 많은 껍질을 먹는 것을 피해야 한다. 튀김이나 볶음보다는 찜과 같이 지방 함량을 줄일 수 있는 조리법을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최대한 기름이나 지방부위는 피하고 단백질이 많은 살코기를 먹는 것이 중요하다.

치킨이나 피자와 같은 패스트푸드 역시 고지방 음식이므로 섭취를 자제하는 것이 좋다. 또한 액상과당이 다량 함유된 단 음식 역시 피해야 한다. 액상과당의 경우 남성의 발기가 이루어지도록 하는 산화질소가 생성되는 것을 방해하며, 포만감이나 식욕을 절제하기 어렵게 만들게 된다. 또한 액상과당으로 인해 당이 빠르게 체내에 흡수되기 때문에 과도하게 섭취할 경우 당뇨병으로 인해 발기부전을 유발할 수 있다.

 

그리고 먹을 것을 좋아해서 평소 과식을 많이 하거나 야식과 음주를 자주하여 건강이 염려된다면 식사 후 소화에 도움이 되는 효소를 함께 먹어주는 것도 좋다. 탄수화물, 단백질, 지방, 설탕 분해를 도와주기 때문에 과식 후 효소식품을 한 포씩 섭취해주는 걸 추천한다.

 

 

기사출처: MD저널(발췌 후 재구성)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